양세관 작가 자서전 “땡땡살이” 발표

양세관 작가 자서전 “땡땡살이” 발표

KakaoTalk_20191105_071448162

파란만장한 산 역사의 기록이기도 한 양세관 작가의 자서전  “땡살이” 의 후편인 “땡땡살이” 가 출간되었다.  양세관 작가의 자서전과 인터뷰에 관한 기사가 자세히 실린 뉴스 코리아의 기사를 링크하니 참고 바라며, 양세관 작가의 자서전 “땡살이”는 현재 문화회관 도서관에 비치되어 있으니 많은 구독을 바란다.

https://www.austinnewskorea.com/home/nyuseu/nyukoga-mannan-saram-ddaengddaengsali-yi-jeoja-yangsegwan-jaggareul-mannada

광명시 청소년 해외 연수팀 오스틴 방문

광명시 청소년 해외 연수팀 오스틴 방문

KakaoTalk_20191105_071453941

11/3-11/11 일간의 일정으로 광명시 청소년 해외 연수팀이 오스틴에 11/3일 도착했다.

광명시 청소년 재단 서일동 대표이사를 선두로  학생들 15명과 인솔자3명, 총 19명으로 구성된 방문단 일행의 긴 오스틴 방문을 환영겸 격려하기 위해 강 춘자 노인 회장과 이 정희 문화회관 이사가 개인적으로 일행을 저녁식사에 초대해 따뜻이 환영하는 자리를 가졌다.

최초에는 뉴질랜드로 방문 계획을 가졌으나, 오스틴에 있는 세계 굴지의 회사들과 UT 를 방문하는 것이 학생들을 위해 좀더 나은 계획이 되지 않을까 하여 오스틴을 방문하게 되었다는 서 일동 대표이사는 오스틴에서 삼성, 애플, 구글, UT 등을 방문하여 학생들에게 좀더 큰 포부와 희망을 심어주는 것이 목표라고 하며,  참석 학생들중 몇이라도 후일 UT 학생으로 다시 오스틴에 돌아오게 된다면 그보다 더 큰 보람이 없을것 같다고 했다. 그리고 청소년 연수팀의 오스틴 방문에 프로그램의 구성과 진행에  큰 도움을 준 자매도시 위원회에 감사하다고도 덧붙였다.KakaoTalk_20191105_083455223

청소년 연수팀 방문 소식을 듣고 이정희 문화회관 이사와 함께 환영의 시간을 마련한 강춘자 노인회장은  식사 자리에서,  일행의 오스틴 방문을 크게 환영하며, 부디 많은 것들을 보고, 듣고, 큰 포부를 가지고 건강하게 돌아가기를 바라며, 수년후에 오스틴에서 다시 만나기를 바란다고 일행을 격려했다.KakaoTalk_20191105_071609287

이번 8박 10일의 긴 일정을 대동하게 된 자매도시 위원회 위원인 김 희빈 기자또한 어린 학생들을 위해 도움을 주게 된것이 기쁘다고 하며 모두 한마음으로 연수단의 보람있는 방문을 격려하였다.

문화회관 보안시설 강화

문화회관 보안시설 강화

기존 문화 회관에 설치되었으나, 한두개는 고장이 나서 사용을 못하거나 낙후되었던 실내.외의 보안 카메라가 최신 시스템으로 모습을 바꾸었다.

그동안 보안시설 개선에 대한 여러차례의 검토를 거쳐,  새로운 카메라와 스마트 키를 김 현종 봉사단원이 깔끔하게 설치하여, 실내 곳곳과 건물 바깥쪽을 빠짐없이 한눈에 볼수있게 하였고,  지금까지는 늘 직접가서 열어야 했던 사무실쪽 문에도 스마트 키를 장치하여, 이제는 편리하게 전화기로도 문화회관의 실황을 볼수있고, 문의 원격 개폐도 가능하게 하였다. 

그동안 전문가의 손길이 절실하게 필요하였던 문화회관의 시설이, 주말에 쉬지도 못하고 이틀동안 일하면서도 얼굴한번 찌푸리지 않고 기꺼운 마음으로 봉사하는 김 현종씨로 인해 첨단 보안 시스템과 음향 시스템을 갖추게 되었다.  

낙후되고 주먹구구 식이던  문화회관 시설과 웹사이트등이 신상우 이사장의 아낌없는 후원과 강춘자 노인회장의 알뜰한 보살핌, 그리고 언제나 그 곁에서 각자의 재능을 불평 한마디 없이 기부하는 봉사단원들의 손길로 조금씩 최신화 된 모습을 갖추어 가고 있다.

제 4회 오스틴 자매도시 축제에 광명시 참가

제 4회 오스틴 자매도시 축제에 광명시 참가

2019년 10월 20일 오후 1-4시까지 제 4회 Passport to the World Festival 이 오스틴 시내 중앙 도서관에서 열렸다.  오스틴 시의 자매도시들이 각 나라별 자매도시를 홍보하고 정보를 교류하는 축제로 작년과 달리 올해는 오스틴 자매도시인 광명시 위원회에서 광명시를 홍보하고 한국을 알리는 테이블을 마련했다.   광명시에서 지원한 팜플렛과 위원들이 협조한 물품을 나누어주는 한국 테이블은 붐볐고,  박 성은 위원장을 비롯해 김 민석 위원, 그리고 강 춘자 노인회장이 일찍부터 테이블을 찾는 사람들을 반겼고, 어린 방문자들은 패스포트에 도장을 받고 작은 부채와 한국 뱃지들을 받으며 기뻐했으며 많은 사람들이 광명시에 대한 질문들과 한복에 큰 관심을 보였다.

이번 페스티벌이 열린 중앙 도서관이 큰 행사를 유치하기엔 조금은 협소하고,  시내 어디서나 항상 문제점인 주차에 많은 불편을 초래하여 혼잡한 점도 있었지만 페스티벌 답게 북적거리는 모습은 좋았다.

각 나라별로 준비한 공연은 다채롭고 즐거웠으며, 다울 농악팀과 이 정희 무용가가 한국팀 대표로 공연하여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끝나는 시간까지 테이블을 지키고 방문객들을 맞은 광명시 위원들과 공연팀들 그리고 행사장을 찾은 강 승원 한인회장, 중앙일보 김 희빈 기자와 뉴스 코리아 추연경 기자, 그리고 행사에 참가한 한인들 모두가 함께 한마음으로 수고한 날이었고, 처음이니만큼 이번 행사를 경험으로 앞으로는 더 많은 정보를 서로 교환하고 도움을 주고 받으며, 자매도시 광명시는 물론, 한국에 더 많은 방문객들을 유치할수 있는 그런 멋진 행사가 되기를 바란다.

오스틴 예총 – 예술의 향연

오스틴 예총 – 예술의 향연

오스틴 예총에서 가을을 맞아 클래식과 한국 무용, 국악이 만나는 향연을 2019년 11월 16일 예수 찬양교회 오디토리움에서 가진다.  오스틴 한인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

10월 소식

2019년 10월 소식

10월 12일 노인회 월례회

KCC-APD 106

끝날것 같지 않던 여름이 하룻밤 사이에 겨울로 바뀌어 버린 날, 그동안 여행 또는 타 단체의 행사에 참여하느라 석달만에 반가운 얼굴들을 만나는 10월 노인회 월례회가 문화회관에서 열렸다.

이번 월례회에서는 오스틴 경찰청에서 아시안계 담당자인Guimei Fung 씨와 Senior Officer Adam Soliz, John Gabrielson 경관등 총 4명이 참석해 강춘자 노인회장이 선정하여 미리 경찰청으로 보낸 문화회관과 관련된 질문들에 답변하고, 슬라이드를 통해 개인 안전과 범죄 예방에 관한 좋은 내용들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1

오스틴 경찰청의 아시안계 담당자 Mei 씨를 만난 자리에서, 타 아시안 단체들과는 달리 한인들과는 어떠한 교류도 없다는 말을 들은 이 정희씨의 주선과 강춘자 노인회장의  초청으로 이번 노인회 월례회에 오게 된 Mei 씨와 경관들은 이렇게 한인 단체와 교류를 트게 된것이 기쁘고 서로 도움을 줄 일이 있으면 언제나 연락을 하자고 강춘자 노인회장과 굳건히 약속을 했다.2

특히 이번 월례회는 항상 복잡한 주차 문제를 참전용사회에서 주차 안내를 도와 무리없이 잘 진행되었고, 여느 월례회때와 같이 안유광 목사의 시작 기도와 경찰청 프레젠테이션 그리고 이정희씨의 한국 무용을 선보이고, 가을을 맞아 11월에 실시되는 많은 행사들에 대한 광고,  양미경씨의 재무보고, 그리고 곧 임기가 끝나는 노인회장 선출을 위한 제 15대 노인회장 선거 관리 위원회가 발족되었음을 위원장 김영우씨가 소개하는 자리도 마련되었다.3

이번 월례회때 지역 어르신들께 인사를 하러온 UT 신입생 송 현영양의 참한 모습에 흐뭇해 하며, 이렇게 노인회를 방문한  여러 손님들과 함께 식사와 생일축하 케잌을 나누며 10월 월례회를 마무리 지었다.